5.0 / 5.0
  • #서초동맛집
  • #서초맛집
  • #서초대게
  • #서초
  • #맛집
  • #대게
  • #랍스타
  • #킹크랩
  • #양재역
  • #양재
영업시간
지금은 영업시간이 아닙니다.
  • 토요일(오늘): 11:00~22:00
  • 일요일(내일): 휴무
  • 월요일(모레): 11:00~22:00
  • 더보기 ▾
  • 화요일(4/23): 11:00~22:00
  • 수요일(4/24): 11:00~22:00
  • 목요일(4/25): 11:00~22:00
  • 금요일(4/26): 11:00~22:00
  • 휴무: 일요일 휴무
전화걸기
주차
가능 (주차가능)
대표메뉴
메뉴판
--
--
--

양재역 서초동 맛집 훔친대게

2019년 04월 15일
2019년 4월 한달간 봄맞이 해적단 맛집할인 이벤트중!
갑각류의 시세에 따라
메뉴 가격이 변동될 수 있습니다
안녕하세요~
여러분 오랜만이에요 ~!

오늘은 신규점포
훔친 대게를 소개하겠습니다!

​양재역 2번 출구 쪽으로 나와
조금만 걸어 먹자골목 쪽으로 오시면
서초동 맛집 '훔친 대게'가 있습니다.

​골목 초입부터 점포의 건물이 보여
찾아오기는 매우 쉬운데요

​점심에는
생선구이나 탕류도 판매한다고 하니

근처 직장인분들에게는
좋은 소식인 것 같습니다.

​점심 메뉴로 랍스타 버터 구이도 조만간
출시 예정이라고 하네요 !
인테리어가 되게 독특한데,
사장님이 생각하셨을 때
기존 대게 집들이
고급스러운 이미지 아니면 시장의 느낌이 강해서
좀 더 접근하기 편하게
바다와 배를 컨셉으로
캐주얼한 느낌으로
인테리어 하셨다고 합니다.

멀리서 봐도 눈에 띄는 비주얼!
사장님이
수조에 관리에 대한 자부심이 있으신데
사장님 말씀처럼
물도 깨끗하고
게들의 상태도 좋아 보입니다.
수조 옆에는 찜기가 있습니다!
들어가는 입구에
그려진 대게 페인트!!!

사장님의 센스가 느껴지네요
전체적으로 파란 느낌이
바다를 표현한 거 같아요

건물 전체를 사용해서 그런지
생각보다 널찍하고 여유로운 느낌이에요
주방 옆
계단을 따라 2층을 올라가면
1층보다 좀 더 널찍한 홀이 나옵니다.
단체 회식하기 좋을 것 같습니다.

2층에는 독립된 룸도 있습니다.
단골에게만 판매한다는 송이주!

사장님이 한잔 주셔서 먹어봤는데
입안에 남는
송이버섯의 찐한 향이
너무 좋았어요.

감질나게 한 잔만 마셔서 너무 아쉬웠어요
서초동 맛집 '훔친 대게'에서
대게를 주문하면
푸짐한 스끼다시가 같이 나옵니다.

보통 형식상 나오는 집들이 많아
스끼다시에 대한 기대는 크게 안 했는데
생각보다 맛이 괜찮습니다.
꼬막무침은 새콤달콤
우리가 아는 그 맛이구요 .

배랑 미나리가 들어가
향긋하고 아삭아삭한 식감이 좋습니다.

역시 아는 맛이
젤 무서워..

밥 한 공기 시켜서 비벼 먹을걸..
계란지단, 미나리. 당근
이불을 덮은 가자미 찜..
가자미 찜은
생각보다 담백해서
약간 밍밍하다?라고
느끼시는 분들도 있을 거 같아요

밑에 깔린 간장에 살짝 찍어 먹으면
생각보다 괜찮습니다.
명란구이 먹을 사람~~~~?
저염~!!!!!

저염 명란구이여서 그런지 짜지 않고
마요네즈에 찍어 먹으면 꿀맛~
모듬회 비주얼이
단품으로 시킨 것처럼 비주얼이 좋아
먹지 않아도 일단 만족스럽습니다.

음식 하나하나 신경을 많이 썼다는 게 느껴졌어요
문어는
아침마다 실장님이 삶는다고 합니다.

​냉동 특유의 뻣뻣한 식감이 아니라
야들야들 쫄깃쫄깃합니다.
참돔 등살을 마스까와 해서 나왔는데
처음 씹을 때는
쫀쫀한 인절미처럼 찰지게 느껴지고
씹을수록 부드럽습니다.
광어도 퍼석하지 않고,
씹을수록 찰진 느낌이
생각보다 좋았습니다.
특유의 바다 냄새 때문에
호불호가 갈릴 수 있는데,
전 멍게가 너무 조아요.
소주 안주로 좋거든요..

향이 찐~할수록 신선하다고 하는데
씹을수록 올라오는 바다 냄새가
입안을 휘감습니다.
노로바이러스의 위험 때문에
같이 간 동료가 먹지 말라고 극구 말렸지만
내 장은 튼튼하다며,
호로록 먹었는데
역시나 다음날 아주 멀쩡했습니다^^
동태탕은
얼큰하고 칼칼한데
약간 묽어서,
진한 맛은 조금 부족했습니다.

조금 더 오래 끓였으면
깊은 맛이 올라왔을 텐데..라는 아쉬움이..
튀김은 생각보다 옷이 두꺼워
밀가루 맛이 많이 나더라구요ㅜㅜ
드디어 대게..!
내장이 조금 묽은데,
찌기 전에 입을 따고 찌지 않으면
저렇게 찰랑찰랑해 보입니다.

사장님께 여쭤보니
입을 따고 찔 때도 있고,
그냥 찔 때도 있다고 하네요

혹시라도
내장이 너무 묽은데?
라고 느껴지신다면
그날은 입을 안 따고 찐 겁니다 ㅎㅎ
집게다리 까꿍~
이날은 조금 많이 쪄서 그런지
식감이 밥알처럼
파다닥 터지는 느낌이 신기했어요
다리를 딱 들었는데
살이 텅텅 비어있으면
너무 허무하죠..

하지만
훔친대게는 살도 꽉 차있고,
짜지도 않아서 막 집어먹다 보면
내 자리 앞에 쌓여가는 빈 껍데기들..
내장에 챱챱 볶아먹으면
꼬소하니 아주 맛이 좋죠

대게 먹고 볶음밥 안 먹으면
뭔가 허전해,,
양재 근처에
대게집이 없는데
생각보다 퀄리티도 괜찮고,
인테리어도 깔끔해
데이트나, 회식 등 적극 추천드립니다!